포항시 지역제품 우선구매 나선다

지역 농특산물 우선구매 촉진 설명회(사진=포항시 제공)

지역 농특산물 우선구매 촉진 설명회(사진=포항시 제공)
포항시가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경제와 기업을 살리기 위해 지역제품 우선구매에 나선다.

포항시는 지난 5일 지역 우수농특산품 생산업체의 판로 지원과 우수농특산품 소비촉진을 위해 지역SNS소통리더 150명을 초청해 신선농산물과 우수농특산품 우선구매를 위한 소비촉진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설명회는 지역의 SNS소통리더와 영일만서포터즈 회원들에게 지역에서 생산·제조가공한 60여개 제품을 소개하고, 시식 기회를 제공해 지역제품 소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했다.

이날 전시·설명회에는 우선구매 대상인 신선농산물 영농조합 및 작목반 22개와 영일만친구 인증기업 40개 업체가 참여했다.

설명회 현장에서 참여자 전체에게 포항마켓 회원가입을 안내하고, 추석선물을 지역제품으로 구입하면서 지속적인 홍보를 당부했다.

포항시 최 웅 부시장은 "지역제품 우선구매 활성화는 지역경제 활성화의 중요한 단초가 되므로 이번 설명회를 계기로 우리지역의 우수한 농특산품을 구매하는데 적극 참여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3월 지역기업대표 및 여성기업대표들과 영일만친구를 비롯한 지역제품의 우선구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포항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