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 '송이장터 개설'…"필요한 만큼 싸게 사세요"

군민운동장·국도 휴게소 등 2곳에 마련..다양한 농수임산물도 판매

경북 영덕군은 오는 17일부터 10월 21일까지 영덕읍 영덕군민운동장과 영해면 영덕휴게소 2곳에서 영덕송이장터를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장터 2곳에 42개 부스를 마련해 소비자들에게 영덕산 송이를 소량이나 소액으로도 판매하며, 지역의 다양한 농·수·임산물도 판매한다.

영덕군은 2012년부터 2017년까지 해마다 전국에서 송이 생산량 1위를 기록하는 등 전국 최대 송이 생산량을 자랑한다.

산림조합중앙회 기준으로 지난해 영덕 송이 생산량은 20.4t으로 전국 생산량의 25.5%를 차지했고 농가소득은 43억6천만원에 이른다.

영덕군 관계자는 "전국 최대 생산지 명성에 걸맞게 풍성한 송이장터에서 관광객들이 싸게 구매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덕송이는 유백색 몸체로 수분이 적고 식이섬유가 풍부해 육질이 쫄깃하고 향이 뛰어나다. 비타민B, 구아닐산이 다량 함유되어 고혈압, 심장질환 등 성인병 예방에 탁월하다.

또 세종실록지리지(1454년)에 영덕은 고품질 송이가 많이 생산돼 공물을 올렸다는 기록도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포항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