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솔거미술관, 경북 구상작가 초대전…'로컬리티 : 재현과 구현'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주솔거미술관, 경북 구상작가 초대전…'로컬리티 : 재현과 구현'

임지락작-비온 뒤 -캔버스위에 유채(경주문화재단 제공)

임지락작-비온 뒤 -캔버스위에 유채(경주문화재단 제공)
경북지역 구상작가들의 작품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특별한 전시가 열린다.

(재)문화엑스포는 오는 21일부터 11월 25일까지 경주솔거미술관 기획전시실에서 경북 구상미술작가 초대전 ‘로컬리티 : 재현(再現)과 구현(具現)’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1부(9.21~10.21)와 2부(10.26~11.25)로 나눠 경북지역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작가 14명의 작품 40여점이 소개된다.

1부 참여 작가는 최용대·손돈호(경주), 공성환·손만식(청도), 류영재(포항), 임지락(안동), 홍경표(울진) 등 7명이다.

2부에는 김명수·최한규(경주), 최지훈·이종길(포항), 강기훈·김영목(안동), 장개원(경산) 등 7명이 참여한다.

시각예술의 중요한 요소인 대상의 사실적 재현(再現)과 그 재현을 통한 정신의 구현(具現)이라는 측면에서 구상미술을 조망하고, 지역 작가들의 독특한 표현양식과 조형성, 예술정신을 가늠해 볼 수 있는 전시이다.

작가와 관람객들이 직접 소통하고 대화할 수 있는 ‘작가와의 만남’도 10월 13일과 11월 10일 각각 오후 3시, 솔거미술관 내 솔거아카이브에서 마련된다.

한편, 현재 솔거미술관 상설전시실에는 열리고 있는 소산 박대성 화백의 <수묵에서 모더니즘을 찾았다-두 번째 이야기>는 오는 11월11일까지 전시된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포항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