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지역 수돗물 모두 '안전'

포항지역 수돗물은 모두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포항시는 관내 정수장 8곳 및 노후지역 수도꼭지 8개, 일반수도꼭지 87곳에 대한 법정 수질검사 결과 모두 먹는물 수질기준에 '적합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검사에서 모든 수돗물은 일반세균과 총대장균군 등의 미생물이 전혀 검출되지 않았다.

다이아지논(살충제 농약), 파라티온(유기인 살충제)을 비롯한 농약류와 휘발성 유기물질 등 건강상 유해한 유기물질도 나오지 않았다.

물의 산성, 중성, 알칼리성을 나타내는 수소이온농도 pH는 7.0~7.4(기준 : 5.8~8.5), 물의 흐리고 탁한 정도를 나타내는 탁도는 0.06~0.14 NTU(기준 : 0.5 NTU이하), 그 외 심미적 영향물질인 증발잔류물, 경도 등도 모두 기준치 이내로 먹는물 수질기준에 적합했다.

자세한 검사 결과는 포항시 맑은물사업본부 홈페이지(http://water.ipohang.org/)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포항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