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시와 '자매결연' 추진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포항시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시와 '자매결연' 추진

이강덕 포항시장(오른쪽)이 극동연방대학교 빅토리아 파노바 부총장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포항시 제공)

이강덕 포항시장(오른쪽)이 극동연방대학교 빅토리아 파노바 부총장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포항시 제공)
'동방경제포럼' 참석과 북방교류협력 사업 선점을 위해 러시아를 방문 중인 이강덕 포항시장이 13일 블라디보스토크 시장과 만나 두 도시 간의 상생발전 방안과 자매결연 체결을 논의했다.

이 시장은 베르케옌코 비탈리이(Verkeenko Vasiliy) 블라디보스토크 시장을 만나 두 도시를 연결하는 크루즈 운항과 북방물류 확대를 위한 실질적인 협력 강화 및 포항공항과 블라디보스토크공항을 연결하는 항공편 운항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어 오는 11월 포항에서 열리는 '제1차 한-러 지방협력포럼'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합의하고, 이 기간 두 도시가 자매결연을 체결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앞서 이 시장은 러시아 최상위권 대학이자 세계 최초로 한국어학과를 개설한 극동연방대학교의 빅토리아 파노바 부총장을 만나 포스텍과 극동연방대학교 간의 교류협력 협약 체결에 합의했다.

두 대학은 앞으로 관심 연구 분야와 관련된 학술 및 인적교류를 시작으로 국가연구개발사업 발굴 및 협력에 나선다. 특히 '국제바이오연구허브' 설립에 함께 나서기로 했다.

이강덕 시장은 이후 시퍼르트 이바너비츠 하바롭스크 주지사를 시작으로 러시아 극동연방구에 속한 지역대표들을 차례로 만나 '한-러 지방협력포럼'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포항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