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문철 에스포항병원장 '대한민국 사회공헌 대상' 수상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김문철 에스포항병원장 '대한민국 사회공헌 대상' 수상

에스포항병원 김문철 대표병원장(사진=에스포항병원 제공)

에스포항병원 김문철 대표병원장(사진=에스포항병원 제공)

김문철 에스포항병원 대표병원장이 '2018 대한민국 사회공헌 대상'을 수상했다.

올해 10회를 맞은 대한민국 사회공헌 대상은 국가경쟁력 강화와 사회복지 수준 향상에 땀 흘리며 지역발전∙사회봉사∙경영혁신∙기술증진∙인재육성∙환경개선 등에 공헌한 인물들을 찾아 시상하는 행사다.

김문철 병원장은 환자∙고객 만족의 의료서비스를 바탕으로 선진 종합진료시스템 구축에 헌신하고, 포항과 경북동해안지역 의료수준 향상에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아 대상을 수상했다.

지난 2008년 개원해 10주년을 맞은 에스포항병원은 현재 전국에 3곳뿐인 뇌혈관 전문병원이다.

연평균 200례의 뇌동맥류 수술을 시행하며 지난 5월 뇌동맥류 수술 2천례를 돌파하는 성과를 거뒀다.

뇌동맥류 수술은 신경외과 수술 중에서도 최고난도의 수술로 꼽혀 지역 병원의 한계를 뛰어넘은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또 경북에서 가장 많은 11명의 신경외과 전문의가 24시간 응급실에 상주하면서 빠른 치료가 필수인 뇌∙심장 환자들이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도록 응급 뇌수술과 심장 수술을 시행하고 있다.

김문철 에스포항병원 대표병원장은 "지난 10년간 지역에 꼭 필요한 병원이 되기 위해 노력해왔다"면서 "앞으로도 경북 동해안의 의료 질을 높이고 지역 사회와 상생하는 병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포항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