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산하 재단 "'시민 중심' 서비스에 주력하겠다"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포항시 산하 재단 "'시민 중심' 서비스에 주력하겠다"

2019년 주요업무계획보고회(사진=포항시 제공)

2019년 주요업무계획보고회(사진=포항시 제공)
포항시 산하 재단과 공단이 '시민 중심'의 서비스 제공에 힘을 쏟기로 했다.

포항문화재단과 포항시청소년재단, 포항시시설관리공단은 지난 2일 포항시청에서 '2019년 주요업무계획보고회'를 갖고 재단·공단의 존재가치를 높이는데 중점을 두고 업무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조현국 포항문화재단 상임이사는 △법적 문화도시 지정 사업 △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 귀비고 활성화 △시승격 70주년 3대 축제 업그레이드 △재단 자생력 확보를 위한 후원시스템 확대 등을 통해 설립 2년차를 맞은 포항문화재단을 활성화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박정숙 포항시청소년재단 상임이사는 △청소년재단 중장기 발전전략 연구용역 추진 △대학생 청소년지원단 프로젝트 운영 △유관기관과의 지역사회 네트워크 구축 △청소년 소외계층 지원 사업 등을 비롯해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공모사업 선정에 적극 나서겠다고 발표했다.

마지막으로 이상권 포항시시설관리공단 본부장은 '변화를 선도하는 시민행복 고객중심 공기업' 운영을 목표로 △공기업의 사회적 가치 구현 △시설 및 프로그램 보강 △신규사업의 공공성과 효율성 조화 등을 위해 고객 공감 경영, 내부역량 혁신, 스마트 경영, 신뢰받는 경영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이강덕 시장은 "더 많은 시민요구사항을 수용하고 변화할수록 3개 기관의 존재가치는 더욱 높아지고 경쟁력은 강화된다"며 "내년에도 정부의 생활밀착형 SOC 공모사업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철저한 준비를 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포항시는 지난 9월 18일부터 시작한 본부·국·소·원·센터, 남·북구청, 시출연기관, 재단·공단 등에 대한 '2019년 주요업무보고'를 이날 마무리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포항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