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힐링로드' 각광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포항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힐링로드' 각광

포항 호미반도 해안둘레길(포항CBS자료사진)

포항 호미반도 해안둘레길(포항CBS자료사진)

포항 호미반도 해안둘레길이 '힐링로드'로 다시 한 번 자리 잡았다.

포항시는 '2018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걷기축제'가 지난 3일 시민과 관광객 등 5천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고 밝혔다.

이번 축제는 청림운동장을 출발해 도구해수욕장과 청룡회관, 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 선바우길, 흥환해수욕장을 지나 흥환분교까지 가는 약12km의 '메인축제코스'와 걷기 마니아들을 위해 호미곶광장까지 총 25km를 걷는 '완주코스'로 나누어 진행됐다.

참가자들은 오전 8시 30분부터 오후 2시까지, 완주코스 참가자들은 오전 6시 30분부터 오후 2시까지 자연을 만끽하며 축제를 즐겼다.

(사진=포항시 제공)

(사진=포항시 제공)

포항시는 해안길을 따라 스탬프투어를 비롯해 다육이 화분만들기, 연오세오와 사진찍기, 동글동글 몽돌해변 걸어보기, 해변에서 신나는 보물찾기, 버스킹공연을 마련해 가을날의 추억을 선사했다.

걷기행사가 끝난 후에는 흥환분교운동장에서 재즈 및 통기타 가수의 축하공연을 비롯해 조개비누 및 바다캔들 만들기 체험부스, 먹거리장터, 경품추첨도 준비했다.

또 참가자들의 교통편의 제공을 위해 흥환분교에서 청림운동장, 포항야구장까지 연계 셔틀버스도 운영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 6월 '2018 가을 우리나라 걷기여행축제 사업' 공모를 통해 문화체육관광부 및 한국관광공사의 후원을 받아 진행됐다.

행사에 참가한 한 관광객은 "호랑이 꼬리에 위치한 호미반도 해안둘레길에서 아름다운 바다의 경치와 함께 호랑이 기운을 듬뿍 받았다"며 "내년에도 꼭 다시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포항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