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태풍 피해' 도로 배수로 정비 마무리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포항시 '태풍 피해' 도로 배수로 정비 마무리

배수로 정비 모습(사진=포항시 제공)

배수로 정비 모습(사진=포항시 제공)
포항시 맑은물사업본부는 2018년 10월 태풍 '콩레이' 내습 당시 침수됐던 남구 제철동 포스코 1문에서 동해면 공항삼거리까지 전 구간에 대한 도로 배수로 정비작업 및 조사를 실시해 나무뿌리 및 협잡물을 모두 제거했다.

또 가장 심하게 침수됐던 포스코 1문에서 정문사거리 일원의 우수받이 간격을 50m에서 25m로 줄였다.

내년에는 포스코대로 배수로 정비를 위해 3억을 편성해 정비 공사를 시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배수로에 대한 CCTV조사를 통해 집중호우 시 도로 노면수 배제가 잘 되지 않는 원인을 파악하고 해결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포항시 관계자는 "내년에는 우수기 전에 도로침수방지와 상습침수를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쏟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포항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