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은중앙도서관 '국립중앙도서관상' 수상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포은중앙도서관 '국립중앙도서관상' 수상

포은중앙도서관이 '2018 공공도서관 협력 업무 유공 시상식'에서 국립중앙도서관상을 수상했다(사진=포항시 제공)

포은중앙도서관이 '2018 공공도서관 협력 업무 유공 시상식'에서 국립중앙도서관상을 수상했다(사진=포항시 제공)

포은중앙도서관은 29일 국립중앙도서관이 주관한 '2018 공공도서관 협력 업무 유공 시상식'에서 국립중앙도서관상을 수상했다.

국립중앙도서관은 전국 공공도서관 가운데 도서관 협력을 통해 지역 공공도서관 및 이용자 서비스 향상에 공헌한 유공자를 발굴하고 포상해 도서관 활성화의 기반을 다지기 위해 매년 시상식을 열고 있다.

포은중앙도서관은 '지식의 둥지, 창조의 씨앗'이라는 모토아래 포항시민을 품어내는 둥지로써 지역 활성화를 위한 복합문화센터의 기능을 수행하기 위해 노력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또 관내 공공기관 및 다중이용시설에 스마트도서관을 구축해 지역주민들의 도서 접근성을 크게 향상해 생활 밀착형 도서관 문화 형성에 기여했다.

이와 함께 교육청과 협력해 ‘찾아가는 독서 감성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해병대 1사단과 단체 대출 협약을 체결하는 등 대외협력에 앞장서 독서문화 확산에 기여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허윤수 평생학습원장은 "영예로운 수상은 직원들의 땀과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한 했다"며 "앞으로도 포항시의 독서문화발전을 위해 모두가 한마음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포항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