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지진방재 대책' 정부혁신 우수사례 선정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포항시 '지진방재 대책' 정부혁신 우수사례 선정


포항시의 선제적 지진방재 대책이 올해 정부혁신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포항시는 지난 3일 정부서울청사 별관 대강당에서 열린 '2018 정부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이번 행사는 혁신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높이거나 수요자 중심의 행정으로 국가 경쟁력 향상에 기여한 우수사례를 발굴하기 위해 열렸다.

시는 스마트 지진방재 시스템을 비롯해 선제적인 지진방재 대책과 지진예측을 위한 지하수 관측시스템, 내진 리모델링 및 긴급 대피공간 확보 등의 사례를 발표해 장관상의 영예를 안았다.

행안부는 지난 10월부터 전국에서 접수된 420개 사례를 전문가 심사를 통해 33건을 1차 선정하고, 2차로 13일간의 온라인 국민투표를 통해 16건을 확정했다.

16건의 사례는 국민평가단과 전문가평가단 150명 앞에서 발표됐으며, 평가단의 현장평가와 투표를 통해 심사가 이뤄졌다.

'포항시의 스마트 지진방재 시스템'은 지진이라는 재난을 극복하는데 그치지 않고, 위기를 기회로 국민안전을 위한 국정과제를 모범적으로 실천했고 시민들을 보호하기 위해 다양한 방재시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포항의 선제적 지진방재 대책은 향후 발간될 정부혁신 우수사례집에 수록될 예정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포항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