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대도교회, 삼계탕 나눔 등 지역사회 봉사활동 펼쳐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포항대도교회, 삼계탕 나눔 등 지역사회 봉사활동 펼쳐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취약계층 섬김에 나서

포항대도교회는 1일 교회 마당에서 어르신 삼계탕 나눔봉사를 펼쳤다. 포항CBS

포항대도교회는 1일 교회 마당에서 어르신 삼계탕 나눔봉사를 펼쳤다. 포항CBS
교회 창립 117주년을 맞은 포항대도교회(담임목사 임정수)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해 어려운 이웃을 돕는 사랑의 손길을 펼쳤다.

포항대도교회는 5월 1일 오전 11시부터 교회 앞마당에서 지역 어르신 200명을 대상으로 ‘이웃사랑 어르신 삼계탕 나눔행사를 가졌으며, 2일에는 취약계층에게 후원금을 전달했다.

포항대도교회에서는 매년 어버이날에 지역 어르신들 초청해 식사를 대접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삼계탕 나눔행사’를 추진하게 됐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외부활동이 제한되는 등 불편함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을 위해 어버이날에 즈음하여 삼계탕 나눔 봉사를 펼쳐 지역사회의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

포항대도교회는 2일 창립 117주년 기념일을 맞아 지역 취약계층에서 '코로나 지원금'을 전달했다. 포항CBS

포항대도교회는 2일 창립 117주년 기념일을 맞아 지역 취약계층에서 '코로나 지원금'을 전달했다. 포항CBS
이와 함께 5월 2일 창립 117주년 기념일에는 어려운 취약계층을 초대해 ‘코로나 지원금 전달식’을 갖고, 후원대상자 50여 명에게 모두 1100만 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임정수 담임목사는 “교회가 좋은 이웃이 됐으면 좋겠다”며 “어려운 이웃을 섬기는데 지역교회가 보다 적극적으로 나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전달식에 참석한 최명환 상대동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취약계층들이 더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며 “대도교회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를 드리며 따뜻하고 행복한 상대동 만들기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포항대도교회는 매년 가정의 달을 맞아 지역 어르신과 어려운 이웃을 위한 섬기활동을 펼치고 있다. 포항CBS

포항대도교회는 매년 가정의 달을 맞아 지역 어르신과 어려운 이웃을 위한 섬기활동을 펼치고 있다. 포항CBS
한편,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교단 포항대도교회는 지난 1904년 맥 파렌 선교사에 의해서 세워진 포항최초의 교회로, 지난 2014년 임정수 담임목사가 부임한 뒤 지역사회 섬김활동을 활발하게 펼치고 있으며, 태국 현지 복지재단과 교회 내 ‘온세대교육목회연구원’ 설립 등, 선교와 교육사역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포항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