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로 하나 된다"…경주서 영호남 장애인 친선교류전

"스포츠로 하나 된다"…경주서 영호남 장애인 친선교류전

주낙영 시장 "스포츠 통한 장애인체육 발전 계기 삼겠다"

 주낙영 경주시장과 이동협 시의회 의장이 '제3회 영·호남 장애인문화체육 친선교류전' 개회식에 참석해 행사를 갖고 있다. 경주시 제공주낙영 경주시장과 이동협 시의회 의장이 '제3회 영·호남 장애인문화체육 친선교류전' 개회식에 참석해 행사를 갖고 있다. 경주시 제공
경북 경주시는 10일과 11일 이틀간 '제3회 영·호남 장애인문화체육 친선교류전'을 개최한다.
   
경주시·여수시 장애인체육회가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경주시장애인체육관, 교원드림센터, 경주엑스포대공원 등 모두 3곳에서 나눠 열린다.
   
행사 첫날인 10일에는 경주시 장애인체육관에서 열린 개회식을 시작으로 150여명의 선수와 임원이 참가해 교류전을 가졌다.

개회식에는 주낙영 경주시장, 이동협 경주시의회의장, 강우연 여수시장애인체육회 상임부회장, 이성호 경북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 등이 참석해 출전선수들을 격려했다.

두 도시 선수들은 탁구, 배드민턴, 보치아, 슐런, 좌식배구 등 5개 종목으로 나눠 소통과 화합의 시간을 가졌다.
 
이와 함께 경주엑스포공원 등에서 문화답사를 즐기며 유대감도 강화했다.

교류전은 2019년 9월 양 도시 장애인체육회가 체결한 MOU에 따라 지난 2022년 6월 경주를 시작으로 매년 두 도시에서 번갈아가며 열리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스포츠 경기를 통해 두 도시가 장애인체육 발전과 활성화를 위해 상호 협력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포항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