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체육회 여자배구단, 전국 최강자로 우뚝

포항시체육회 여자배구단, 전국 최강자로 우뚝

포항시체육회 제공포항시체육회 제공경북 포항시체육회(김유곤 회장직무대행) 배구단이 전국 최강자의 반열에 올랐다.
 
포항시체육회는 지난 5일부터 충북 단양 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2024한국실업배구 단양대회'에 참가해 4전 4승 전승을 기록하며 정상에 올랐다.
 
포항시체육회 배구팀은 예선 1라운드 대구시청 3-1, 2라운드 수원특례시를 3-2로 각각 제압했다. 3라운드에서 양산시청을 3-0로 승리하며 결승에 올랐다.

결승 맞상대 수원특례시를 3-0로 제치고 우승컵을 안았다.
 
포항시체육회는 최우수선수상(문슬기), 공격상(박민지), 세터상(이채은), 지도자상(김윤혜)에도 이름을 올리며 전국 최강의 입지를 굳혔다.
 
김윤혜 감독은 "우리 선수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열심히 훈련한 결과가 우승이라는 큰 선물로 보상받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포항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